시민광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 회원가입
회원 게시판
보고드립니다
김성현 | 2020-12-24 13:53:15 | 조회 15258 인쇄하기
http://www.usimin.co.kr/89977     


트위터 페이스북
보고드립니다
 
시민광장은 12월 22일 노무현재단 시민센터 건립을 위한 모금에 가진 재정의 절반인 2천만원을 송금했습니다.
시민센터 건립에 필요한 재원의 절반 정도만 모였다는 소식을 듣고 안타까운 마음에 중앙운영위의 의결을 거쳐 집행한 것입니다.
시민광장이 CMS를 없앨 때 4천여만원이 있었습니다.
설계하기를 매월 고정지출을 줄이면 오래도록 우리 사이트를 유지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사이트 유지와 봉하에 매주 꽃을 올리는 것 외에는 가급적 지출을 안하고 지냈습니다.
그간 회원 여러분들께서 별도의 후원을 해주시면서 몇 해가 지나도록 처음의 재정만큼을 유지할 수 있었습니다. 그래서 기부 결정이 가능했습니다.
노무현시민센터가 멋지게 잘 건축되기를 소망하며 시민광장 회원 여러분께 보고드립니다.
 
김성현 올림.
 
     

덧글쓰기 | 전체글 5건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한율아빠  

잘 하셨습니다.
20-12-24

태목(최두한)  

와~ 잘하셨습니다.

2017년에 CMS 회비를 해소하고 남은 회비가 4천 5백 만원이었습니다.
2020년 11월 잔액이 4천 만원인데 3년 동안 5백만원을 지출하였군요.
4천만 원 중 절반인 2천만 원을 노무현시민센터 건립 후원금으로 내셨는데요
이렇게 할 수 있었던 것은 2018년 CMS 회비 해소 이후 꾸준하게 후원금을
내 주신 분들이 계셨기에 가능한 것 같습니다.

그동안 후원금을 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20-12-24

무명시민  

저도 시민센터 건립 후원금 보냈습니다
20-12-24

산들산들  

꾸벅~~
20-12-28

동현아빠  

파주시민광장도 2019년에 30만원 후원했네요...
21-01-18

시민광장 일정표 시민광장
73416 누구의 농간인가? 프랑크푸르트 21-06-23 0 0 9821
73415 시민광장 2021년 5월 재정보고 시민광장 21-06-12 0 0 9846
73414 민주개혁? 프랑크푸르트 21-06-11 1 0 9811
73413 시민참여광장 보도자료에 따른 기사에 대한 입장   2 김성현 21-06-11 1 0 10695
73412 시민광장 이름 팔지 말고.. 프랑크푸르트 21-06-10 2 0 9639
73411 [5월 31일(월) 출석부] 여러분은 "버터(Butter)"를 좋아하시.. 태목(최두한) 21-05-30 0 0 9866
73410 [알릴레오 북's 29회] 세상의 정면을 향하여 / 칼의 노래 -.. 김성현 21-05-22 0 0 10099
73409 [알릴레오 북's 28회] 코리안 드림을 꿈꾸다 / 유러피언 드림.. 김성현 21-05-14 0 0 11888
73408 유시민 이사장님을 공격하는 변희재! 승표삼촌 21-05-13 0 0 14696
73407 시민광장 2021년 4월 재정보고 시민광장 21-05-09 0 0 11864
73406 [알릴레오 북's 27회] 이야기의 힘! / 호랑이를 덫에 가두면.. 김성현 21-05-08 0 0 11369
73405 [알릴레오 북's 26회] 커피 한 잔의 무게 / 커피인문학 김성현 21-04-30 0 0 9746
73404 [4월 29일(목) 출석부] 보.고.싶.다.   3 태목(최두한) 21-04-29 4 0 8808
73403 [알릴레오 북's 25회] 커피의 유혹 / 커피인문학 김성현 21-04-27 0 0 2670
73402 복귀선언은 하신 겁니까? 프랑크푸르트 21-04-26 0 0 5662
73401 계속 치어리더 역할을 하신다면.. 프랑크푸르트 21-04-25 0 0 7604
73400 작가님이 나서지 않아도.. 프랑크푸르트 21-04-24 0 0 7123
73399 저기요 작가님.. 프랑크푸르트 21-04-24 0 0 7985
73398 이재명을 견제하기 위해서? 프랑크푸르트 21-04-19 0 1 8430
73397 시민광장 2021년 3월 재정보고 시민광장 21-04-19 0 0 7913
73396 정치사상가 유시민 함만세 21-04-17 0 0 12880
73395 낙엽씨 이제 그만합시다. 프랑크푸르트 21-04-17 0 1 11091
73394 대통령 안했으면 안했지.. 프랑크푸르트 21-04-17 0 1 11212
73393 [알릴레오 북's 24회] 민주주의에 완성은 없다 / 어떻게 민주.. 김성현 21-04-17 0 0 8528
73392 유시민 스토리를 읽었습니다 프랑크푸르트 21-04-13 0 0 16655
73391 작가님 영업비밀입니다. 프랑크푸르트 21-04-12 0 0 14178
73390 추천합니다-유시민스토리   1 승표삼촌 21-04-11 0 0 16626
73389 애먼 작가님 소환하지 말고   2 프랑크푸르트 21-04-11 0 0 11692
73388 나는 민주당을 지지하지 않는다 프랑크푸르트 21-04-10 0 0 10319
73387 [알릴레오 북's 23회] 정치에 정답은 없다 / 어떻게 민주주의.. 김성현 21-04-10 0 0 3190
73386 [알릴레오 북's 22회] 수학, 과학 그리고 아름다움 / 김상욱.. 김성현 21-04-03 0 0 9540
73385 정치비평을 복귀할 때입니다 시민님 Antonio 21-04-01 0 0 9385
73384 BTS 노래 봄날(Spring Day) 영상속에서 상징하는 세월호 태목(최두한) 21-04-01 0 0 6831
73383 엘엘로헤이이스라엘_창세기 33장[채팅: 주관화의 오류에 대해.. 흉내지빠뀌 21-04-01 0 0 8581
73382 [4월 첫 날(목) 출석부] 4월에는 어떤 날이 있을까요? 태목(최두한) 21-03-31 0 0 14120
73381 [알릴레오 북's 21회] 신의 향기 / 아인슈타인이 괴델과 함께.. 김성현 21-03-27 0 0 12776
73380 경기도지사를 노리는 무책임한 여자 프랑크푸르트 21-03-26 0 0 10686
73379 페미니스트의 상상력으로 거꾸로 읽은 나의 한국현대사ㅣ59년.. 김성현 21-03-26 0 0 12746
73378 개혁의 부재.. 프랑크푸르트 21-03-22 0 1 7801
73377 [알릴레오 북's 20회] 세상을 있는 그대로 바라보는 힘 / 팩.. 김성현 21-03-19 0 0 10463
73376 전세계 음악계에 새역사를 쓴 BTS 태목(최두한) 21-03-16 0 0 10274
73375 [알릴레오 북's 19회] 세상을 움직이는 본능 / 팩트풀니스 -.. 김성현 21-03-12 0 0 12013
73374 시민광장 2021년 2월 재정보고 시민광장 21-03-08 1 0 17686
73373 3월9일 출석부   1 고소영 21-03-08 1 0 17129
73372 [알릴레오 북's 18회] 세상을 움직이는 경제사상 / 경제학의.. 김성현 21-03-06 0 0 17251
73371 [알릴레오 북's 17회] 약장수에게 속지 않는 법 / 경제학의.. 김성현 21-02-27 0 0 13742
73370 [알릴레오 북's 16회] 자유의지냐? 운명이냐? / 운명의 과학.. 김성현 21-02-20 0 0 7908
73369 시민광장 2021년 1월 재정보고   1 시민광장 21-02-17 1 0 7814
73368 [2월 16일(화) 출석부] 통일운동가 백기완 선생님 별세   1 태목(최두한) 21-02-15 1 0 7687
73367 [알릴레오 북's 15회] 타고난 운명, 바꿀 수 있을까? 김성현 21-02-13 0 0 9590
73366 [알릴레오 북's] 우리 한국현대사이야기 - 유시민 작가 김성현 21-02-07 0 0 30629
73365 그럼 그렇지 낙엽씨 프랑크푸르트 21-02-05 0 1 17138
73364 아름다운 경선을 기대하며! 함만세 21-02-05 1 0 17876
73363 우리 같이 웃어요   6 지금에충실하며 21-02-02 1 0 19359
73362 [알릴레오 북's] 1959-2020 나의 한국현대사 - 유시민 작가 김성현 21-01-29 0 0 34258
73361 민주당 수박과 개신교   2 프랑크푸르트 21-01-28 0 0 19092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