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광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 회원가입
세차작전 [펌]
동현아빠 | 2022-02-17 13:36:57 | 조회 8345 인쇄하기
http://www.usimin.co.kr/90719     


트위터 페이스북
(펌)

세차작전(Opreation Car Wash)

민주주의는 생각보다
허술하게 무너질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브라질의 대통령으로
당선된 초등학교 중퇴의 노동자 "룰라"

그가 대통령이 된 이후 브라질의 빈민계층은
없어지고, 세계 8위의 경제대국으로 부흥하였다.

국민들의 지지는 80%가 넘었고,
세계각국의 정상들이 그를 칭찬했지만, "기득권과 언론"들은 그를 헐뜯고 비난하였다.

<위기에 처한 기득권의 반동>

>룰라가 퇴임하자 시작된
"세차작전(Opreation Car Wash)."

> 판사와 검찰이 내통하여 민주정부를 전복시키기
위한 "사법구데타"

검사는 진보 공직자의 구속을 유도하고,
언론이 사건을 확대하여 부각시켜 대중의 분노를 유발하여 공격하게 한다.

이미 기득권의 한통속인 그들은 검찰이 증거가 약해도 기소를 하면, 판사는 예외없이 유죄판결을 내린다. 

세차작전을 통한 사법구데타는 집권당 및 정부의 진보 인사들을 구속시켰고, 심지어 룰라의 후임 대통령도 범죄혐의를 씌워 탄핵시킨다.

룰라가 대선에 다시 출마할 경우 승리할 것이
100% 예상되자 뇌물죄 등의 혐의를 씌워 구속시키고,
피선거권을 박탈해 버린다.

반면에, 극우정당의 대선후보에게 제기된 소송들은
모두 기각하여 면죄부를 주었고, 결국 대통령으로 당선시켰다.

극우정권의 무능과 부패에 대하여 국민들이 저항해도 아무런 소용이 없었다.

저항하는 사람들은 검찰에 의해 구속되었고,
판사는 유죄판결로 저항의식을 합법적으로 감옥에 가두어 버렸다. 

그 결과 세계 8위의 브라질 경제는 몰락하였고, 빈곤층의 고통은 룰라 이전으로 회귀하였고, 기득권의 이익은
룰라 이전으로 복구되었다.

"위기의 민주주의"

브라질은 민주주의가 과거처럼 총과 칼을 동원한
군부 쿠데타에 의해 전복되는 것이 아니라,

정치화된 사법권력이 "기득권 및 언론"과 손잡고
소리없이 민주주의를 전복시킬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실제 사례이고,

민주주의는 생각보다 기득권의 반동과 작전에
손쉽게 무너질 수 있음을 그대로 보여준다.

< 지금 대한민국의 현실은 프리질의 사례와
너무도 닮아 있다 >

세계 9위의 경제대국으로 세계 각국의
정상들이 집권당의 대통령을 칭찬하지만, 기득권과 언론은 헐뜯고 비난하고 있다.

심지어 극우정당의 대선후보는 노골적으로 '검찰공화국'을 주장한다.

법무부의 통제금지, 검찰의 예산권부여, 공수처폐지.

집권당 및 정부의 진보인사들과 달리
극우정당 및 대선후보 측근에 대한 검찰, 판사, 언론, 기득권이 보이는 이중적인 잣대를 보면,
과연 대한민국의 미래는 어떻게 될 것인가??

민주주의의 위기.
대한민국의 위기.

룰라는 감옥에서 인터뷰를 하면서 말한다.

"브라질 엘리트 계층은
빈곤층의 사회적 상승을 용납하지 않는다.

빈곤층에게 대학입학을 허용하고,
부유층과 동일한 인도를 걷게하고,
쇼핑물과 공항을 그들과 함께 이용할 수 있게 한 것이
내가 저지른 "죄"라면 그렇다."

브라질의 민주주의가 회복되기를 바란다.
대한민국의 민주주의가 유지되기를 바란다.
     

덧글쓰기 | 전체글 1건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함만세  

한국은 학연 혈연이 심해, 검찰, 족벌언론, 판사, 재벌들이 끈끈이 엮어 있어 훨씬 위험합니다.
22-02-17

시민광장 일정표 시민광장
시민광장 2022년 10월~12월 재정보고   2 태목(최두한) 23-02-04 0 0 8424
2020년 시민광장 후원내역  2 태목(최두한) 20-11-25 1 0 19778
시민광장 회원 조사 및 근조기 운영 내역   2 태목(최두한) 18-08-06 0 0 12944
[알릴레오 북's 85회] 죽음에서 시작되는 이야기 / 아버지의.. 김성현 23-01-02 0 0 8813
[알릴레오 북's 84회] 권리 침해에 저항하는 것은 의무 / 조.. 김성현 22-12-18 0 0 10850
[알릴레오 북's 83회] 함께 걸어요. 고전 속으로 / 조국의 법.. 김성현 22-12-09 0 0 10719
[알릴레오 북's 62회] 시티즌 유의 여행일지 / 유럽 도시 기.. 김성현 22-07-11 2 0 12498
[알릴레오 북's] 역사의 시간은 끝난다?! / 거꾸로 읽는 세계.. 김성현 21-11-05 0 0 18420
[알릴레오 북's] 역사의 순간, '이야기의 힘' / 거꾸로 읽는.. 김성현 21-10-31 0 0 17802
[알릴레오 북's] 우리 한국현대사이야기 - 유시민 작가 김성현 21-02-07 0 0 23903
[알릴레오 북's] 1959-2020 나의 한국현대사 - 유시민 작가 김성현 21-01-29 0 0 27102
[강진구의인사이트] 증오를 증폭하는 미디어, 증오의 대상이.. 김성현 22-01-07 0 0 17677
73577 재정보고와 관려하여 소풍_시흥 23-04-24 0 0 3102
73576 이인규가 유시민 정치판으로 돌아오라고 판을 깔아주는데...   2 樂당소굴 23-03-17 0 1 8269
73575 양진수 회원 노동부지정 재해예방기관 설립 양진수 23-03-16 0 0 7659
73574 2023년 파주광장 첫정모   2 동현아빠 23-02-18 3 0 7339
73573 시민광장 2022년 10월~12월 재정보고    2 태목(최두한) 23-02-04 0 0 8424
73572 [알릴레오 북's 85회] 죽음에서 시작되는 이야기 / 아버지의.. 김성현 23-01-02 0 0 8813
73571 창원시민광장 2022년 결산 및 정모 바다1 23-01-01 0 0 8994
73570 2022년 김포시민광장 정기총회 결과보고 성준아빠(태형) 22-12-21 0 0 10972
73569 [알릴레오 북's 84회] 권리 침해에 저항하는 것은 의무 / 조.. 김성현 22-12-18 0 0 10850
73568 2022년 파주시민광장 송년회 및 정기총회   1 동현아빠 22-12-17 0 0 10623
73567 [알릴레오 북's 83회] 함께 걸어요. 고전 속으로 / 조국의 법.. 김성현 22-12-09 0 0 10719
73566 파주광장 12월 송년회 동현아빠 22-12-08 0 0 10068
73565 [알릴레오 북's 82회] 더 다정한 민주주의를 위하여 / 다정한.. 김성현 22-12-06 0 0 10095
73564 [알릴레오 북's 81회] 우리들의 인권변호사 '조변' 김성현 22-12-06 0 0 9813
73563 2023년 시민광장 제17기 대표 당선자 공고   2 은빛호수 22-11-26 0 0 9496
73562 2023년 제17기 시민광장 대표 후보자 확정 공고 은빛호수 22-11-19 0 0 8755
73561 [알릴레오 북's 80회] 우리는 전태일을 옳게 읽고 있는가? /.. 김성현 22-11-18 0 0 8640
73560 인연 - 2023년 대표출마 합니다.   86 미스바 22-11-16 12 0 9677
73559 2023년 대표에 출마할뻔 하다가 의사 접었습니다^^   26 김성현 22-11-15 2 1 8742
73558 [알릴레오 북's 79회] 특집 공개 방송 / 시민의 불복종 - 천.. 김성현 22-11-11 0 0 7984
73557 제17기 대표 선출 일정 보고 은빛호수 22-11-11 0 0 7883
73556 [22년 11월 07일 (월)] 꿩 대신 닭? 무명시민 22-11-07 0 0 8009
73555 [알릴레오 북's 78회] 가장 완벽한 '포수' 이야기 / 하얼빈 -.. 김성현 22-10-29 0 0 7471
73554 2023년 제17대 시민광장 대표 선출을 위한 선거관리위원회 구.. 은빛호수 22-10-27 0 0 7455
73553 [알릴레오 북's 77회] 백성은 귀하고 군주는 가볍다 / 맹자 -.. 김성현 22-10-26 0 0 7479
73552 2023년 제17대 시민광장 대표선출을 위한 선거관리위원 추천..   1 은빛호수 22-10-26 0 0 7361
73551 제17대 대표 선출을 위한 선거관리위원장 선출 보고 김성현 22-10-25 0 0 7123
73550 노무현 시민광장에서 매주 톡투유 유튜브 방송을 제안합니다 단마 22-10-21 0 0 8401
73549 <골목길 역사산책>-저자 최석호 박사와 함께한 역사기행 후기 고소영 22-10-17 0 0 7305
73548 [알릴레오 북's 76회] 유시민이 사랑한 보수주의자 '맹자' 김성현 22-10-14 0 0 8813
73547 [알릴레오 북's 75회] 우리 말로써 살아가는 것 / 우리글 바.. 김성현 22-10-14 0 0 7328
73546 [2022년 10월 13일 (목) 인사나눔터] 가을여행... 무명시민 22-10-13 0 0 7741
73545 시민광장 2022년 8~9월 재정보고   시민광장 22-10-07 0 0 10166
73544 [알릴레오 북's 74회] 글쓰기를 위한 필독서 / 우리글 바로쓰.. 김성현 22-10-01 0 0 6982
73543 [알릴레오 북's 73회] 꿈이 모여 역사가 되다 / 이해찬 회고.. 김성현 22-09-23 0 0 7157
73542 [알릴레오 북's 72회] 임은정은 멈추지 않지! / 계속 가보겠.. 김성현 22-09-17 0 0 8671
73541 [알릴레오 북's 71회] 미를 보는 눈을 위하여 / 안목 - 유홍.. 김성현 22-09-13 0 0 9887
73540 노사모의 찬란한 유산 '팬클럽정치' 2009 시사인 njbora 22-09-06 0 0 5913
73539 [알릴레오 북's 70회] 미술사 전도를 위한 복음서 / 유홍준의.. 김성현 22-09-03 0 0 5785
73538 [알릴레오 북's 69회] 시민이 진보다 / 진보의 미래 - 노무현.. 김성현 22-08-27 0 0 7145
73537 시민광장 2022년 6~7월 재정보고   시민광장 22-08-24 0 0 6162
73536 [알릴레오 북's 68회] 인간의 품격 / 카탈로니아 찬가 - 조지.. 김성현 22-08-20 0 0 5403
73535 [알릴레오 북's 67회] '영국인 조르바' 조지 오웰 / 나는 왜.. 김성현 22-08-14 0 0 7739
73534 [알릴레오 북's 66회] 먹는 것도 정치다! / 죽음의 밥상 - 이.. 김성현 22-08-05 0 0 8633
73533 [알릴레오 북's 65회] 당신의 밥상은 어떻습니까? / 죽음의.. 김성현 22-07-31 0 0 7752
73532 [알릴레오 북's 64회] 한국 사회에서 피해자가 된다는 일 /.. 김성현 22-07-22 0 0 7443
73531 7월22일출석부   3 고소영 22-07-22 0 0 7392
73530 [알릴레오 북's 63회] 질병의 사회적 책임을 묻다 / 아픔이.. 김성현 22-07-16 0 0 6616
73529 7월의 태양을 듬뿍 머금은 옥수수입니다. 조야기 22-07-13 0 0 6734
73528 [알릴레오 북's 62회] 시티즌 유의 여행일지 / 유럽 도시 기.. 김성현 22-07-11 2 0 12498
73527 [알릴레오 북's 61회] 그래도 역사는 움직인다! / 역사란 무.. 김성현 22-07-02 0 0 7199
73526 국민의 선택? No! 선거제도의 결과일 뿐입니다. 함만세 22-06-28 0 0 6831
73525 트래킹 함 안 하실래요? njbora 22-06-26 0 0 7148
73524 [알릴레오 북's 60회] 역사는 현재와 과거의 대화 / 역사란.. 김성현 22-06-25 0 0 7084
73523 [알릴레오 북's 59회] 언론을 언론답게 만드는 힘 / 장면들 -.. 김성현 22-06-18 0 0 7634
73522 시민광장 2022년 5월 재정보고   시민광장 22-06-15 0 0 12385
12345678910